경북도의회 후반기 의장 김응규 의원 선출…제1부의장 고우현, 제2부의장 장두욱 의원 당선

[헤럴드경제(안동)=김병진 기자]경북도의회는 4일 제286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열고 제10대 경북도의회 후반기 의장에 김응규(김천, 새누리당) 의원을 선출했다.

또 제1부의장은 고우현(문경, 새누리당)의원이, 제2부의장은 장두욱(포항, 새누리)의원이 각각 당선 됐다.

이날 김 의원은 의장선거 1차 투표에서 60명 재적의원 전원이 출석, 57표를 얻었다. 고 의원과 장 의원은 59명의 의원이 참여해 각각 54표를 득표했다.

경북도의회 10대 후반기 의장단. 김응규 의장, 고우현 제1부의장, 장두욱 제2부의장(사진 왼쪽부터).

김응규 신임 의장은 “신도청 시대를 맞아 중요한 시기에 의장직을 맡게 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집행부를 감시하고 견제하는 의회 본연의 기능을 충실히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북도의회 제10대 후반기 의장단 임기는 2년이며 오는 7일 제2차 본회의를 열고 7개 상임위원 배정 및 상임위원장 선거를 통해 원구성을 완료하게 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