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은행, 여름방학 뮤지컬 ‘무적의 삼총사’ 무료공연 예고

[헤럴드경제(광주)=박대성기자] JB금융그룹 광주은행(은행장 김한)은 오는 28일부터 30일까지 광주시 대인동 본점 3층 대강당에서 제2회 메세나 나눔 행사의 일환으로 어린이 뮤지컬 ‘무적의 삼총사’ 무료 공연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여름방학을 맞아 공연되는 어린이 뮤지컬 ‘무적의 삼총사’는 초등학교 4학년 써니, 풍이, 치나가 자신을 괴롭히는 중학생 갈구를 통쾌하게 무찌르는 내용을 담고 있으며, 학교폭력, 부모의 이혼, 학업 스트레스 등 어린이들의 일상 속 고민과 심리를 섬세하게 그린 작품이다.

공연은 28일, 29일 오후 2시와 5시, 30일은 오전 11시와 오후 3시 등 총 6회 열리며, 11일 오전 9시부터 광주은행 홈페이지(www.kjbank.com)의 새소식란에서 선착순 신청 가능하다.

광주은행은 지난 해에도 제1회 메세나 나눔 행사로 ‘고추장 떡볶이’ 뮤지컬 공연을 마련, 3000여 명의 어린이와 부모가 운집하는 성황을 이뤘다.

광주은행 임숙경 사회공헌부 팀장은 “앞으로도 광주은행은 지역 대표은행으로써 지속적인 메세나 사업을 통해 문화나눔을 실천하고 지역공헌사업에도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