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VIXX), 올림픽 체조경기장 단독콘서트…10분 만에 전석 매진

[헤럴드경제=이은지 기자] 아이돌 그룹 빅스(VIXX)의 세 번째 단독 콘서트 티켓이 판매 시작 10분 만에 전석이 매진되는 기록을 세웠다.

5일 CJ E&M에 따르면 오는 8월 13일(토)~14일(일) 양일간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리는 빅스의 세 번째 단독 콘서트 ‘빅스 라이브 판타스틱 [엘리시움](VIXX LIVE FANTASIA [ELYSIUM])’이 지난 4일 오후 8시 티켓예매를 오픈하자 마자 전좌석을 단 10분 만에 매진시켰다. 총 2회로 2만석을 모두 채워 티켓파워를 입증해 냈다.

[사진=CJ E&M 제공]

CJ E&M은 “이번 콘서트는 올해 빅스의 앨범 프로젝트인 ‘빅스 2016 컨셉션(VIXX 2016 CONCEPTION)’의 두 번째 싱글이 최초 공개될 것으로 알려져 티켓 오픈 전부터 팬들이 높은 관심을 보였다”고 밝혔다.

올해 4월 ‘빅스 2016 컨셉션(VIXX 2016 CONCEPTION)’첫 싱글 ‘젤로스(Zelos)’를 발매, 타이틀곡 ‘다이너마이트’로 활동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