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비드론, 스포츠드론 동남아 수출 본격화

국내 유일 연구소·공장 보유 독자 개발·생산

드론 전문기업 유비드론(대표 홍철기)의 ‘스포츠드론’ 연구개발을 끝내고 수출시장 개척에 나섰다.

이 회사는 말레이시아 업체와 최근 수출계약을 체결했으며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과도 총판계약을 진행 중이라고 4일 밝혔다.

또 일본의 유명 대기업 상사와 스포츠드론 완제품 OEM 공급, 유럽의 대형 온라인몰과 총판계약을 앞두고 있다고 덧붙였다. 

유비드론 홍철기 대표가 자체 개발, 생산한 스포츠드론을 선보이고 있다.

이밖에 인도네시아의 방산기업, 사우디아라비아 국영기업과는 합작기업 설립을 놓고 세부사항을 조율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유비드론은 2인용 경량항공기 제작기술을 보유한 모스크바 바우만공과대학 출신연구진을 비롯해 항공, 전자, 로봇 관련 전문 연구개발 인력을 갖춘 스타트업이다. 특히, 복합소재 프레임 구조 및 디자인 특허를 바탕으로 독자적인 제품 개발에 성공했다. 현재 스포츠드론을 비롯해 다목적 용도의 중대형 드론을 개발 및 생산하고 있다.

국내 드론기업 중 유일하게 자체 연구소와 양산시설을 갖추고 있어 자체 생산이 가능한 게 특징이다.

기술개발을 위해 국내 관련 기업들과의 협력도 활발히 진행 중이다. 국내 최고의 탄소복합소재 기술을 보유한 기업과 함께 탄소섬유를 적용한 초경량 드론 신제품을 오는 8월 초에 출시할 예정이다.

유비드론은 최근 코넥스 상장 지정자문인 선임계약을 맺고 내년 5월 코넥스 상장을 추진한다.

유비드론의 홍철기 대표는 “국내를 비롯해 일본, 동남아, 중동, 유럽 등 글로벌 시장 판로를 확보해 나가고 있다”며 “현재 세계 시장은 중국과 미국이 선도하고 있지만 빠르게 따라잡고 아 세계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조문술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