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기도 메탈이다” 삼성전자 파워스틱 신모델 출시

[헤럴드경제=최정호 기자]삼성전자가 5일 고급스러운 메탈 컬러의 ‘파워스틱’ 신모델 2종을 출시했다. 지난 2월 국내에서 첫 출시된 ‘파워스틱’은 소비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으며 스틱 청소기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삼성 청소기 ‘파워 시리즈’의 대표적인 핸디 겸용 스틱 청소기다.

삼성전자는 기존 5종의 색상에 오래 두고 사용하고 싶은 ‘샤틴 골드’와 적극적인 활동력을 표현하는 ‘샤틴 실버’의 프리미엄 색상 2종을 추가하며 ‘파워스틱’ 구매를 고려하는 소비자들의 선택폭을 넓혔다.

삼성 ‘파워스틱’은 핸디 겸용 스틱 청소기 중 최대인 21.6V 대용량 배터리와 강력한 고출력 모터의 조합으로 완성한 최강 흡입력으로 먼지나 머리카락은 물론 쌀알과 모래알 같은 비교적 무거운 입자도 한번에 잘 흡입할 수 있다.


기존 삼성전자 스틱 청소기 대비 약 40% 가벼워진 2.7kg의 무게와, 좌우 180도 상하 90도까지 회전하는 ‘이지핸들링’ 기능으로 보다 부드러운 사용감을 제공해 자유롭고 유연한 조작이 가능하다. 또 먼지통과 브러시에 적용된 ‘이지클린’ 기능으로 레버만 당기면 뭉쳐있던 먼지와 머리카락 등이 쉽게 분리돼 뒤처리가 깔끔하다.

이 밖에도 핸디 청소기를 분리해 간편하게 간단한 청소를 할 수 있고, 새로 추가된 틈새 롱브러시를 핸디 청소기에 결합하면 손이 닿지 않는 구석이나 천장 등의 먼지까지 쉽고 편리하게 청소할 수 있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관계자는 “삼성전자는 앞으로도 소비자의 삶을 더욱 편리하게 만들어 주는 ‘파워스틱’과 같은 혁신적인 제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청소기 시장 리더십을 확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