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성전기공업, 국제표준 정보보호 인증 ISO27001 획득

[헤럴드경제=최정호 기자]LS그룹 계열 차량용 전장부품전문기업 대성전기공업이 국제표준 정보보호 인증 ISO27001을 획득했다고 6일 밝혔다.

ISO27001은 정보보호 분야에서 권위 있는 인증으로 국제표준화기구인 ISO와 IEC 국제전기기술위원회에서 제정한 정보보호 관리체계에 대한 국제표준이다. 정보보안정책, 인적자원보안, 보안사고 관리 등의 관리적 보안과, 물리적 보안, 암호화와 통신에 관련된 기술적 보안 등 3개 분야에 걸쳐 총 14개 통제영역 및 114개 세부 통제항목으로 구성되어 있다.

전 세계적으로 기업 간 기술교류가 활발해짐에 따라 정보유출에 따른 우려가 높아지면서 최근 ISO27001 인증이 수주계약의 필수 조건으로 등장하고 있는 추세다.

이철우 대성전기공업 대표는 “자신들의 정보가 제대로 보호되고 있는지 검증을 위해 ISO27001 인증을 확인하는 글로벌 자동차 메이커 사가 점차 늘고 있다”며 “대성전기공업뿐 아니라 협력사까지 인증마크 획득을 확대하여 세계적 수준에 맞는 전장부품업체가 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정보보호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였다.

대성전기공업은 글로벌 시장 공략을 위해 2011년부터 기업의 글로벌 개발 프로세스 능력을 인증하는 CMMI 인증과 소프트웨어 영역 인증 프로그램인 ASPICE, ISO26262 등 국제 표준 인증을 연달아 획득해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