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닐라코, 말레이시아 진출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 1, 2호점 개장

-세계적 규모의 쇼핑몰에 위치

-중국, 필리핀, 대만 이어 4번째 해외 진출

[헤럴드경제=장연주 기자] 스타일리시 코스메틱 브랜드 바닐라코(banila co.)가 해외 소비자를 위한 네번째 거점으로 말레이시아를 택했다.

바닐라코는 7월 말레이시아 수도 쿠알라룸푸르의 ‘미드밸리 메가몰(Mid Valley Megamall)’ 별관인 ‘가든스 몰 (The Gardens Mall)’과 ‘선웨이 피라미드(Sunway Pyramid)’에 단독매장 1, 2호점을 연달아 개설하면서 말레이시아 진출의 포문을 열었다. 바닐라코는 현지 여성들이 쇼핑을 위해 즐겨 찾는 핫 플레이스를 분석해 입점을 단행했다. 

바닐라코 말레이시아 매장 이미지

1호점이 위치한 ‘미드밸리 메가몰’은 쿠알라룸푸르에서 가장 큰 쇼핑몰이자 세계에서 8번째로 큰 규모를 자랑하는 복합 쇼핑 공간이다. 2호점이 입점한 ‘선웨이 피라미드’는 말레이시아 3대 쇼핑몰 중 하나로 테마별 엔터테인먼트 쇼핑몰로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으로 손꼽힌다. 바닐라코는 오는 7월 말레이시아 진출을 기념한 현지 프로모션도 개최할 예정이다.

바닐라코의 말레이시아 진출은 2009년 중국, 2015년 필리핀과 대만에 이은 네번째이다. 지난해 10월 브랜드 론칭 10주년을 맞은 바닐라코는 그간 해외 브랜드와 서양 중심의 메이크업 시장을 재편하고 ‘자연스러움과 세련됨이 공존하는 한국 여성의 아름다움’을 브랜드 정체성으로 설정해 세계 시장을 공략해 왔다. 그 결과 현재 중국에 160여 개 매장을 보유하고 있으며 대만의 쇼핑 명소인 충효동에 플래그십스토어를 개설하는 등 해외 시장에서도 큰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바닐라코는 글로벌 히트 아이템인 클렌징 제품 ‘클린 잇 제로’, 스테디셀러 ‘잇 래디언트 CC 크림 SPF30 PA ’와 서울 여성을 테마로 한 각종 컬렉션을 통해 ‘한국 여성의 컨템포러리 뷰티’를 말레이시아 여성들에게 전파할 예정이다.

바닐라코 관계자는 “단순히 매장 수를 늘리기보다는 현지의 공신력 있는 쇼핑몰, 지역 유력 쇼핑몰을 통해 브랜드가 가진 정체성을 성공적으로 정착시키며 현지 소비자와의 공감대를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바닐라코의 대표 아이템인 샤베트 타입 원조 클렌징 밤 ‘클린 잇 제로’는 독자적인 기술과 차별화된 제형으로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큰 인기를 얻고 있다. ‘클린 잇 제로’는 2016년 기준 판매량 집계 결과 전 세계적으로 ‘3.7초’에 하나씩 판매돼 딥 클렌저 중 1위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