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百 요즘 대세 ‘시티 바캉스족’ 잡는다

[헤럴드경제=김성우 기자] 신세계백화점이 오는 7일부터 도심에서 휴가를 즐기는 ‘시티 바캉스족(族)’을 위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최근 백화점이나 쇼핑몰에서 바캉스를 즐기는 ‘시티 바캉스족‘이 증가하고 있다. 경제적인 부담 탓에 휴가를 떠나지 못한 20대에서 30대 계층이 영화관과 프랜차이즈 식당, 쇼핑공간이 갖춰진 백화점과 쇼핑몰에서 휴가를 즐기는 것이다.

여름 휴가철에는 많은 인구가 휴양지로 빠져나가 고객의 숫자가 15%정도 감소했지만 최근에는 이런 감소세가 개선되는 모습이다.

신세계백화점이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휴가철(7~8월) 매출비중을 살펴본 결과 연중 매출에서 휴가철 매출이 차지하는 비중은 2013년 13.8%였지만 지난해 16.1%까지 올랐다. 

신세계 백화점이 쇼핑몰과 백화점에서 바캉스를 즐기는 ‘시티 바캉스족‘을 겨냥한 마케팅을 진행한다. 시티 바캉스족이란 경제적인 부담 탓에 휴가를 떠나지 못하고 영화관과 프랜차이즈 식당, 쇼핑공간이 갖춰진 백화점과 쇼핑몰에서 휴가를 즐기는 20대에서 30대 소비자를 의미한다. [사진=신세계백화점 제공]

신세계는 시티바캉스 족을 겨냥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오는 7일부터 17일까지 신세계백화점, SSG 닷컴, 면세점, 조선호텔, 이마트에브리데이 등 신세계 그룹 유통시설의 쇼핑 혜택을 모은 ‘신세계 도심 바캉스 쿠폰북’을 증정한다. 상품권 행사 참여권과 무료 음료이용권, 이마트에브리데이 할인권, SSG 닷컴 백화점 상품 할인쿠폰, 서울과 부산 조선호텔의 레스토랑 할인권이 담겨있다. 신세계백화점 구매영수증을 소지한 고객은 각 매장에 위치한 사은행사 코너에서 쿠폰을 발급받을 수 있다.

모바일 네비게이션 서비스 ‘T맵’을 통해 신세계백화점을 방문하는 고객들에게 신세계 멤버스 바 커피 교환권, 식음매장 할인권과 신세계상품권이 포함된 ‘쇼핑 쿠폰북’을 제공한다.

SSG닷컴에서 구매하고 백화점에서 직접 상품을 수령하는 고객에게는 화장품 금액 할인권, 신세계상품권과 베스킨라빈스 기프티콘 등이 담긴 ‘쓱 쇼핑 바우처’를 증정한다.

또 백화점 전용 카드로 상품을 구매하는 고객에게 캐리비안 베이와 오션월드 이용권을 지급한다.

홍정표 신세계백화점 영업전략담당 상무는 “경기침체와 1~2인 가구의 증가가 맞물리면서 시티 바캉스족이 늘고 있는 추세다. 여기에 최근에는 휴가비를 쇼핑으로 대신하는 20~30대 젊은이들까지 대거 가세 하는 중” 이라며 “올 해 처음으로 선보이는 ‘시티 바캉스 마케팅’을 앞으로 매년 정례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