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M3 ‘캡처 라이프’ 유럽원정대 영국ㆍ이탈리아 누빈다

[헤럴드경제=윤정희(부산) 기자] 르노삼성자동차(박동훈 대표)는 ‘캡처 라이프(Captur Life)’ 캠페인 첫 번째 투어인 영국아트투어에 선발된 팀을 6일 영국으로 보내 르노 캡처와 함께 영국문화를 즐길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한다.

이번에 최종 선발된 영국 원정대는 6일부터 11일까지 5일간 르노 캡처와 함께 런던의 내셔널 갤러리, 테이트모던 등 갤러리 투어와 복합문화 및 스트리트아트를 체험한다.

한편, 두 번째 캡처 라이프 주제인 이탈리아 해안 드라이빙 투어의 서류접수는 1일부터 10일까지이며, 오는 18일 2차 인터뷰 후 20일 최종 합격자가 발표된다. 최종 선발팀은 8월1일부터 10일까지 르노 캡처를 타고 지중해변 드라이빙, 바다 수영, 고대 유적지 등을 체험한다.


응모자격 및 선발과정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르노삼성자동차 홈페이지(www.renaultsamsungM.com)및 페이스북(http://facebook.com/renaultsamsungM)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