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루브리컨츠, 전천후 자동변속기유 ‘지크 ATF 멀티’ 출시

보급형부터 고급형까지 40여종 차량에 사용가능

[헤럴드경제=배두헌 기자] SK루브리컨츠가 자동변속기유 ‘지크(ZIC) ATF 멀티’를 신규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자동변속기유(Automatic Transmission Fluid, ATF)는 자동차의 자동변속기에 들어가는 윤활유 제품으로 흔히 ‘미션오일(Mission Oil)’로 불리는 제품이다.

지크 ATF 멀티는 타사 제품에 비해 기름막을 오래 유지하고 산화를 늦추는 성능이 뛰어난 전천후 제품이라고 SK루브리컨츠는 설명했다.

특히 멀티라는 이름에 걸맞게 4~5단의 변속기를 사용하는 보급형 차량부터 6~8단을 사용하는 고급형 차량까지 약 40종의 자동변속기 규격을 충족한다.

경쟁사들의 멀티 제품들이 적게는 10여개, 많게는 20여개 차종의 규격을 충족했던 것과 비교해 대응력을 2~3배 가량 높인 것이다.

지크 ATF 멀티가 적용 차종을 늘리고 품질 경쟁력도 높일 수 있었던 데에는 이 회사의 독자 기술로 개발한 윤활기유 ‘유베이스(YUBASE)’의 역할이 컸다.

유베이스는 SK루브리컨츠가 초고점도지수(VHVI) 기술을 적용해 개발한 윤활기유로 점도지수 120이상으로 점도유지력이 높아 엔진보호 능력이 뛰어나고, 오일 소모량을 감소시키며, 엔진오일의 교환주기를 늘리는 효과가 있다.

SK루브리컨츠는 지크 ATF 멀티 출시에 맞춰 서울, 대전, 부산 등 주요 지역을 돌며 출시 홍보 행사를 열고 있다. 윤활유 판매점 사장 및 대형 카센터 등 유통 고객들을 초청해 신규 제품의 특장점 등을 알리는 자리다.

SK루브리컨츠 관계자는 “지크 ATF 멀티는 기존 자동변속기유 시장에 혁신을 몰고 올 선도적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자동변속기유, 엔진오일 등 다양한 윤활유 제품군에서 업그레이드 제품을 출시해 고객 만족도를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루브리컨츠는 현대기아차, 르노닛산, GM 등 글로벌 메이저 자동차 회사들에 대한 주문자 상표 부착 생산(OEM) 방식의 공급도 확대하고 있다.
까다로운 것으로 알려진 GM의 품질 테스트를 통과하고 자동변속기유에 이어 엔진유 공급권을 확보했다. 최근에는 테슬라의 모델 S에 이어 모델 3에도 기어박스유를 공급하기로 하면서 글로벌 시장 내 입지를 다지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