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릴라성 집중 호우에 롯데닷컴 매출 ‘쑥’

[헤럴드경제=박혜림 기자] 게릴라성 집중 호우를 동반한 장마 기간 동안 소비자들의 ‘온라인 장보기’가 급증한 것으로 집계됐다.

온라인종합쇼핑몰 롯데닷컴에 따르면 본격적인 호우가 쏟아진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6일까지 일주일간 가공식품 카테고리 매출이 전월 동기 대비 19.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간편하게 끼니를 해결할 수 있는 간편식의 경우 장마 특수를 톡톡히 누렸다. 같은 기간 축산물, 수산물 등의 신선식품은 매출 증가율이 미미한 데 반해, 탕ㆍ국ㆍ찌개류와 즉석밥 등의 즉석식품은 많게는 40%대까지 주문이 증가했다. 

게릴라성 집중 호우를 동반한 장마 기간 동안 소비자들의 ‘온라인 장보기’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장마 기간동안 탕ㆍ국ㆍ찌개류와 더불어 즉석식품등에 대한 소비자들의 주문이 급증했다. 사진은 CJ 비비고 김치 왕교자. [사진제공=롯데닷컴]

장마 기간이었던 최근 일주일간 소비자들이 가장 많이 주문한 식품은 갈비탕, 해물탕, 삼계탕 등을 포함한 ‘탕ㆍ국ㆍ찌개류’였다. 전달 대비 44.5% 주문이 증가해 가장 높은 상승세를 보였다. 만두, 딤섬, 즉석 밥 등을 포함한 ‘즉석식품’이 35.8%, ‘쌀/양곡’이 32.8%로 그 뒤를 이었다.

조성윤 롯데닷컴 가공식품 담당 MD는 “장마 기간에는 ‘따뜻한 국물’이 특히 고객의 많은 사랑을 받는다”며 “습한 환경 때문에 집의 환기도 쉽지 않아, 빠르고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가공식품이 인기”라고 말했다.

한편 탕류의 대표 인기 품목으로는 ‘풀무원 찬마루 진국 4종(육개장, 사골곰탕, 갈비탕, 우거지국 각 2개입, 2만9800원)’, ‘전철우 소갈비탕(600g, 3700원)’ 등이 있다. 또 대표 인기 즉석식품으로는 ‘CJ 비비고 왕교자/김치왕교자 조합(4개입, 1만4900원)’, ‘이연복셰프 탕수육(450gx5팩, 2만6190원)’ 등이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