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IICC 연합회, 길영옥 삼아항업㈜ 대표 신임회장 선출

[헤럴드경제=박정규(수원)기자] 경기과학기술진흥원(원장 곽재원)은 7일 오후 2시 판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경기도산업혁신클러스터협의회(IICC)연합회 회원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6년도 IICC연합회 정기총회’를 열었다.

이번 정기총회에서 연합회 추진경과와 제3대 신임 회장단 선출 보고, 연합회 추진계획 등이 논의됐다.

제3대 신임회장단에는 길영옥 삼아항업㈜대표가 신임회장을 김영호 대표(메디프론디비티), 주유열 대표(우리시스템)가 수석부회장을 각각 맡았다. 임기는 2년.

지난 2008년 경기도 전략산업의 혁신기능 강화를 위해 출범한 IICC(Industry Innovation Cluster Committee)연합회는 산학연 연계 협력 기반으로 경기도 주요 산업을 전략 육성해 도내 과학기술 혁신기반을 구축하고 있다. 현재 9개 산업 500여개 회원사가 참여하고 있다.

경기과기원은 지난 2011년부터 연합회 사무국을 운영해 경기도가 지정 육성하는 전략 사업들을 발굴해 시행하고 있다.

길영옥 신임 회장은 “임기동안 IICC 회원사간 교류 활성화에 힘쓰고, 산학연관 공동협력을 이끌어 유기적인 네트워크를 구축해 협력강화에 앞장서겠다.”고 선출 소감을 밝혔다.

한편, IICC연합회는 이날 IICC 회원기업의 자금지원을 위해 신용보증기금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물리학자가 말하는 네크워크 세상’이란 주제로 김범준 성균관대 교수의 특별 초청강연도 진행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