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장터에서 성주군 ‘별고을 시간여행’을 떠나자”

- 조달청ㆍ성주군, 여행상품 나라장터 이용 확산 업무협약

[헤럴드경제(대전)=이권형 기자] 정양호 조달청장은 7일 성주군 대회의실에서 김향곤 성주군수와 함께 ‘별고을 시간여행’ 지원 및 홍보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행사는 국가기관(조달청), 지방자치단체(성주군)가 서로 소통과 협업을 통해 성주군 여행상품인 ‘별고을 시간여행’의 이용을 확산키 위한 것이다.

이에 따라 국가 및 자치단체, 교육청 소속 각급학교에서는 나라장터 종합쇼핑몰에서 성주군 테마형 체험상품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별고을 시간여행’에서는 조선시대 왕실자손들의 태를 묻은 태실, 전통민속마을인 한개마을, 우리나라 1970~90년대 생활문화를 재현한 추억박물관을 둘러보며 우리 선조들의 삶을 체험할 수 있다.

여행상품은 당일코스와 1박2일 코스로 구성돼 있으며, 30~99명까지 단체기준으로 운영한다.

정양호 조달청장은 “이번 행사는 정부와 지자체가 서로 소통과 협업을 통해 체험학습 서비스의 이용을 확산키 위한 것”이라며 “정부 3.0실현의 모범사례로 앞으로도 지자체별로 다양하고 풍성한 여행 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국내 여행 활성화와 내수 진작을 뒷받침 하겠다”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