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검찰 수사] 檢, 대홍기획 자회사와 거래업체 등 3곳 압수수색

[헤럴드경제=법조팀] 서울중앙지검 롯데수사팀(팀장 조재빈, 손영배)는 지난 5일 롯데그룹의 광고계열사인 대홍기획의 자회사 1곳과 거래업체 2곳을 압수수색했다고 6일 밝혔다.

검찰은 압수수색 대상 업체들 사이의 부당거래 단서를 포착하고 전날 해당 사무실에서 컴퓨터 하드디스크와 계약서, 내부 문건 등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홍기획은 롯데정보통신, 롯데피에스넷 등과 함께 롯데 그룹 계열사들로부터 일감 몰아주기 의혹이 제기된 회사다. 검찰은 대홍기획이 자회사의 거래 과정에서 장부조작 등을 통해 비자금이 빼돌려졌는지를 확인할 것으로 전해졌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