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근수 양구 부군수 갑자기 쓰러져…헬기 긴급이송

[헤럴드경제] 김근수(58) 강원 양구군 부군수가 저녁 식사 중갑자기 쓰러져 소방헬기를 통해 서울아산병원으로 긴급이송됐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49분께 “심장성 쇼크로 인해 맥박은 있으나 호흡이 멎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김 부군수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에 의해 양구성심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의료진은 김 부군수의 의식이 없고 호흡이 불안정해 전문적인 치료가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이에 김 부군수는 오후 8시 6분께 강원 소방헬기를 통해 오후 8시 45분께 서울아산병원으로 옮겨졌다.

김 부군수는 현재 응급조치 및 정밀검사를 받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