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S7엣지 올림픽 에디션’ 공개 …2016대 한정판매

- 리우 올림픽 참가 모든 선수에게 제공

[헤럴드경제=권도경 기자] 삼성전자가 7일(현지시간)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갤럭시S7엣지 올림픽 에디션’을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이 제품을 오는 18일 한국, 브라질, 미국, 독일, 중국 등에서 각 2016대씩 한정 판매한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협력해 약 1만 2500대를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참가선수 전원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선수용 제품에는 IOC가 선수들을 위해 개발한 ‘올림픽 선수 허브’ 애플리케이션이 탑재된다.


선수들은 이 앱으로 IOC와 선수위원회에 쉽고 빠르게 연락할 수 있으며, IOC가 선수들을 위해 제공하는 모든 자료를 열람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선수들에게 블루투스 이어폰 ‘기어 아이콘X’도 제공한다.갤럭시S7엣지 올림픽 에디션에는 검은색 몸통에 올림픽을 상징하는 오륜기의 다섯 가지 색상이 고루 들어가 있다.

홈 버튼과 통화 스피커 부분은 금색, 후면 카메라와 하단 오륜은 파란색, 옆면 전원 버튼은 빨간색, 음량 조절 버튼은 녹색으로 장식됐다.특히 홈 화면, 잠금 화면 등 사용자 인터페이스(UX)에도 오륜기 색상을 적용했고, 올림픽 테마 바탕 화면도 준비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S7엣지 올림픽 에디션 출시 외에도 다양한 올림픽 캠페인을 전개할 방침이다.

삼성전자는 올림픽 기간 중 올림픽 공원과 전국 주요 지역에서 ‘갤럭시 스튜디오’를 운영한다.

갤럭시 스튜디오에서는 삼성전자 최신 제품을 체험하고 구매할 수 있다. 4D 시뮬레이션과 기어VR로 카약을 간접 체험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올림픽 종목과 브라질의 상징물을 형상화한 30개의 핀(Pin)을 제작해 관람객에게 나눠줄 예정이다.

올림픽 조직위원회와 공동 개발한 ‘Rio 2016’ 올림픽 공식 애플리케이션을 공개한다.

이 앱을 이용하면 게임 일정과 장소, 경기 결과, 메달 집계 현황, 기타 행사 정보를 무료로 실시간 확인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무선통신 분야 공식 파트너사다.

권도경기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