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 부담 줄였어요”…동아제약 ‘동아 비타민C 순’ 출시

[헤럴드경제=김양규 기자] 동아제약은 중성화 비타민 C로 위장 부담을 대폭 줄인 건강기능식품 ‘동아 비타민C 순(順)’을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이 제품은 알카리성인 칼슘을 결합해 일반 비타민C의 산도(pH)를 중성화시킨 비타민 C로, 공복 상태에서도 불편함 없이 섭취가 가능하다.

중성화 비타민 C는 일반 비타민 C에 비해 체내에 빠르게 흡수되고, 지속시간이 길어 효과적으로 비타민 C의 흡수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이밖에도 면역력 증진에 도움을 주는 필수 미네랄 성분으로 조직재생을 촉진하는 아연과 체내 지질 산화방지, 세포막 보호 작용을 하는 셀렌이 함유돼 있다. 아울러 항암 작용을 하는 천연항생물질이 다량 함유된 그린프로폴리스 추출물도 포함돼 있다.


동아제약 관계자는 “이 제품은 평소 속 쓰림 등으로 비타민 섭취를 꺼렸던 분들도 편안히 섭취가 가능하다“면서 ”체내 흡수율과 생체이용률이 높아 비타민 C보충에 효과적”이라고 밝혔다.

이어 “불규칙한 생활습관과 바쁜 일상에 지친 현대인의 건강관리에 도움이 되길 바람다”고 말했다.

약국에서 구입 가능하며 1병에 60정씩 총 2세트로 구성돼 있어 1일 1회 1정씩 4개월간 복용할 수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