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신장위구르 지역 산사태 ‘아수라장…35명 사망

[헤럴드경제]중국 신장(新疆) 위구르 자치구의 산간오지 마을에서 산사태로 주민 35명이 숨졌다.

신화통신은 6일 새벽 신장자치구 서부 쿤룬(崑崙)산맥 기슭에 위치한 카쉬가르(喀什)지구 카르길릭(葉城)현에서 폭우 영향으로 6개 마을이 산사태에 휩쓸려 큰 피해가 발생했다고 8일 보도했다.

사고 당시 진흙, 모래, 돌 등의 유실량이 초당 1천500㎥에 이를 정도로 강력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바위와 물이 뒤섞인 산사태는 마을을 덮쳐 8일 오전 현재 주민 35명이 숨진 것으로 집계됐다.

상당수 가옥이 매몰되고 도로, 전력, 통신시설도 완전 파손돼 외부와의 연락도 두절된 상태다. 특히 이 마을로 진입하는 도로가 토사 사태로 유실돼 이로 인해 수색·구호 작업과 사고 조사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