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11개 시 폭염주의보…주말까지 무더위 지속

[헤럴드경제]수도권기상청은 8일 오후 4시를 기해 광명, 과천, 부천, 수원, 안양, 오산, 평택, 군포, 의왕, 용인, 광주 등 경기도 11개 시에 폭염주의보를 내렸다고 밝혔다.

앞서 기상청은 이날 오전 11시를 기해 성남, 하남, 이천, 안성, 여주, 양평 등 경기도 6개 시·군에 폭염주의보를 발령했다.

폭염주의보는 하루 최고기온이 33도 이상이고 최고열지수(그 날의 최고기온에 습도를 고려해 계산한 값)가 32도 이상인 상태가 이틀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할 때 내려진다.


기상청은 이들 지역에서 무더위가 주말까지 계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