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병국ㆍ한선교 의원, 10일 새누리당 당대표 출마선언

[헤럴드경제]새누리당 당권주자들이 다음달 9일 전당대회를 앞두고 잇달아 당권 도전에 나선다.

9일 새누리당에 따르면 5선의 정병국 의원은 10일 오전 11시 여의도 당사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한다.

비박(비박근혜)계로 분류되는 정 의원은 ‘계파 청산’과 당의 개혁을 앞세워 지지를 호소할 예정이다.

4선의 한선교 의원도 같은 날 오후 2시30분 여의도 당사에서기자회견을 열어 전대 출마를 선언한다.

친박계 소장파 의원들로부터 강력하게 출마를 권유 받고 있는 8선의 서청원(경기 화성갑) 의원은 출마 여부를 놓고 숙고에 들어갔다. 비박계 4선의 나경원 의원과 친박계 4선의 홍문종 의원도 당 대표 출마를 저울질 중이다.

이밖에 비박계 3선의 김용태 의원과 친박계 5선의 이주영 의원, 3선의 이정현 의원은 이미 출마를 공식 선언한 상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