펠레, 일본계 여성과 비공개 결혼식 올려

[헤럴드경제]‘축구 황제’로 불리는 펠레(75)가 일본계 여성과 비공개로 결혼식을 올렸다.

9일(현지시각) 브라질 일간지 에스타두 지 상파울루는 펠레가 이날 상파울루 주 해변도시인 과루자에서 일본계 여성 사업가 마르시아 시벨리 아오키(50)와 결혼했다고 전했따.

두 사람은 1980년대부터 알고 지냈으며 2010년부터는 연인 관계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펠레는 2012년 모나코에서 열린 국제축구연맹(FIFA) 행사에서 그녀를 애인으로 소개했고, 이후에는 각종 이벤트에 동행했다.


현재 펠레는 신장 결석 수술과 전립선 요도 절제 수술, 척추 수술을 연이어 받는 등 건강이 좋지 않은 상태이다.

한편 펠레는 마르시아 이전에 두 차례 결혼했다.

원래 이름이 ‘에지손 아란치스 두 나시멘투’인 펠레는 22년의 선수 생활 동안 1천363경기에 출전해 1281골을 터트린 축구계의 전설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