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여름휴가는 초록빛 담양 대나무 숲으로…

[헤럴드경제=박대성기자] ‘대나무의 고장’ 전남 담양군 곳곳이 힐링과 치유의 관광지로 각광받는 가운데 10일 담양읍 만성리 일원에 시원하게 뻗은 대나무가 일찍 여름휴가를 떠난 관광객들을 반기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