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보다 쇼핑까지 한 번에’…KT, 빅데이터 기반 ‘쇼핑Now’ 출시

[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 KT(회장 황창규)는 올레TV 시청 중 콘텐츠와 관련된 상품 정보를 제공하는 TV-모바일 연계 쇼핑 서비스 ‘쇼핑Now’를 출시했다고 서비스를 10일 밝혔다.

‘쇼핑Now’는 올레TV의 실시간 채널 또는 VOD 시청 중 리모컨의 쇼핑 버튼을 누르면 해당 콘텐츠와 관련된 상품들을 화면상에서 추천 받고 스마트폰을 이용해 바로 구매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이용자의 콘텐츠 시청이력, 콘텐츠 정보 등을 분석한 빅데이터가 활용된다.

예를 들어 최근 인기리에 종영된 ‘태양의 후예’ VOD를 시청하다가 리모컨의 쇼핑 버튼을 누르면 ‘송혜교 립스틱’, ‘송혜교 목걸이’ 등의 추천상품을 TV 화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상품을 둘러 본 후 구매 희망 시 자신의 휴대전화 번호를 입력하면, 휴대전화로 전송받은 상품 경로(URL)를 통해 해당 쇼핑몰에서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모델들이 올레TV 시청 중 빅데이터 분석에 기반해 콘텐츠와 관련된 상품 정보를 제공하는 TV-모바일 연계 쇼핑 서비스 ‘쇼핑Now’를 시연하고 있다.

또, 현재 시청 중인 콘텐츠 관련 상품 뿐만 아니라 이용자가 시청했던 콘텐츠 이력을 토대로 이용자 기호에 맞는 상품을 추천해 주기도 한다.

송재호 KT 미래사업개발단장은 “쇼핑Now 서비스는 단순 상품추천 서비스를 넘어서 향후 PP, CP사간 연계 및 각종 상품 제조사들과의 제휴 확장으로 보다 진보되고 스마트한 PPL 시장 창출 등의 사업 확장 가능성이 기대되는 서비스”라고 소개했다.

올레TV 고객은 누구나 별도 가입 없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7월 31일까지 ‘쇼핑Now’ 이용자를 대상으로 TV포인트 증정 및 할일 상품 제공 등 이벤트가 진행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