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중권, 나향욱 발언에 “세금 빨아먹는…”

[헤럴드경제]진중권 동양대 교수가 나향욱 교육부 정책기획관의 발언에 일침을 가했다.

진중권 교수는 지난 9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교육부 고위간부 ‘민중은 개·돼지..신분제 공고화해야’”라는 기사를 링크한 뒤 “우린 개, 돼지…. 넌 국가의 내장에서 세금 빨아먹는 십이지장충”라고 말했다.

진 교수는 이어 “국가도 가끔 구충약을 복용해야 합니다. 벌레들은 당장 해고시켜야……”라고 적었다.


이는 나향욱 교육부 정책기획관이 민중은 개ㆍ돼지이고 신분제를 공고화시켜야 한다고 발언한 것에 대해 비난한 것.

앞서 나향욱 정책기획관은 최근 한 언론사 기자들과 저녁식사를 하다가 “민중은 개·돼지다”, “신분제를 공고화해야 한다”는 발언으로 논란을 일으켰다.

한편 교육부는 술자리에서 부적절한 발언을 한 나향욱 정책기획관에게 대기발령을 내렸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