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추석대책 점검 加 몬트리올서 영상회의

박원순<사진> 서울시장은 북미 순방 중인 9일 오전 11시(현지시간 8일 오후 10시)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추석 종합대책 점검 영상회의를 연다.

30분 동안 열릴 예정인 이 영상회의는 몬트리올 현지와 서울시청 6층 영상회의실에서 동시 진행한다. 행정1ㆍ2부시장, 정무부시장, 기획조정실장 등 서울시 간부 20명이 참석한다. 서울시가 수립한 교통ㆍ물가 등 5대 중점분야 추석 종합대책이 안건이다.

이날 회의는 페이스북, 페리스코프, 유튜브, 라이브서울 등 6개 인터넷매체로도 실시간 중계된다.

이진용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