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경필,북한 핵 도발 강력 규탄

[헤럴드경제=박정규(수원)기자] 남경필 지사는 ‘북한의 무모한 핵 도발을 강력히 규탄합니다’라는 성명서를 9일 발표했다.

남 지사는 “북한의 핵실험 강행은 국제사회를 향한 심각한 도전이며, 대한민국을 향한 위험한 불장난입니다”이라고 했다.

그는 “결국 스스로의 발목을 잡는 자충수가 될 것입니다. 우리 국민은 더욱 힘을 모을 것입니다”라고 밝혔다.

남 지사는 “북핵 문제는 1~2년 안에 해결할 수 없는 문제입니다. 대한민국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긴 호흡으로 현실적인 준비를 시작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