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연휴 날씨] 구름많은 더운 날씨 지속…주후반부터 평년 기온 예보

[헤럴드경제] 한가위를 앞두고 추석연휴 날씨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기상청은 추석 연휴인 다음 주는 무난한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예보했다.

10일 기상청에 따르면 14~15일은 기압골의 영향으로 제주도와 남해안에 비가 오겠고, 그 밖의 날은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가끔 구름이 많겠다.

추석 당일 기온은 최고 28도로 성묘길 한복에 두루마기를 갖춰 입기엔 더울 것으로 보인다. 아침에는 20도 아래로 기온이 내려간다. 기온은 평년(최저기온: 12~21도, 최고기온: 23~27도)보다 전반에는 조금 높겠고, 후반에는 비슷하겠다.

강수량은 평년(2~12mm)보다 적겠으나, 제주도는 많겠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