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2016 아시아송 페스티벌’ 참가… 엑소ㆍ트와이스 출격

[헤럴드경제=이은지 기자] 걸그룹 마마무가 아시아 최고의 대중음악 축제 ‘2016 아시아송 페스티벌’에 한국 대표 아티스트로 참가한다.

10일 소속사 RBW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마마무는 오는 10월 9일 부산 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 열리는 ‘2016 아시아송 페스티벌’ 무대에 선다.

[사진=RBW 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번 축제에는 마마무를 비롯해 엑소, 트와이스, 사이먼 도미닉, 세븐틴, NCT 127, NCT Dream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케이팝 아티스트를 비롯해 아시아 주요 국가의 최정상급 아티스트가 출연한다.

싱가포르 가수 젠틀 본스(Gentle Bonse), 중국 가수 션 리(Sean Li), 베트남 가수 누 푸옥 띤(Noo Phuoc Thinh)이 출연을 확정했다.

‘아시아송 페스티벌’은 매년 한국에서 열리는 아시아 정상급 가수들의 음악 축제다. 음악을 통한 아시아 주요 국가의 문화교류를 기본 취지로 올해로 13년째다.

마마무가 출연하는 이번 ‘2016 아시아송 페스티벌’은 오는 10월 9일 6시 40분, 부산 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 개최되며 네이버 V앱을 통해 생중계 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