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 애인의 남자친구와 다투다 살해한 30대 체포

[헤럴드경제] 헤어진 여자친구의 현 남자친구를 살해한 30대가 경찰에 체포됐다.

10일 충북 충주경찰서는 옛 여자친구의 남자친구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로 A(35)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후 1시 23분께 충주시 연수동 모 음식점 주차장에서 옛 여자친구의 남자친구 B(32)씨와 몸싸움을 벌이다 흉기로 B씨의 복부를 찔렀다. A씨는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B씨는 A씨에게 “6개월 전에 헤어지고도 왜 아직 내 여자친구와 연락을 하느냐”고 따진 것으로 알려졌다. A씨도 B씨와 몸싸움을 벌이는 과정에서 상처를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