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고 힙합뮤지션 ‘나이트런’ 부산으로 ‘GO GO’

렛츠런파크 부경, ‘BOF’ 기념 ‘나이트런 뮤직페스티벌’

형광물감과 바디페인팅을 접목한 ‘LED 빛축제’도 함께

[헤럴드경제=윤정희(부산) 기자] 렛츠런파크 부산경남(고중환 본부장)이 오는 10월8일 ‘2016 부산 원아시아 페스티벌(BOF)’의 공식행사인 ‘LIGHT RUN 뮤직페스티벌’을 개최한다.

박재범, 크러쉬 등 인기 힙합뮤지션이 총출동하는 이번 페스티벌은 미국, 호주 등지에서 열풍을 끌고 있는 ‘Color Me Rad’와 국내 최고 힙합뮤지션들의 공연이 접목된 행사다. ’Color Me Rad’의 경우 2012년 미국에서 최초로 시작, 현재 전 세계 100여 개의 도시에서 엄청난 호응과 인기를 끌고 있다.

컬러폭탄, 컬러대포, 다색의 코스를 통해 이루어지는 특별한 마라톤으로 국내에서는 이번이 처음이다. 축제에 사용되는 색 파우더 원료는 옥수수 전분으로 인체에 무해하다. 마라톤 거리는 3km. 마라톤 코스를 지나면서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의 트레이드마크인 빛축제 ‘일루미아’ 또한 감상할 수 있어 가을밤의 낭만이 배가될 것으로 예상된다.


‘Color Me Rad’ 진행 후반부에는 ‘힙합&EDM 라이브쇼’가 펼쳐진다. 박재범, 제시, 크러쉬, 매드클라운, 슈퍼비 등 초호화 라인업으로 구성된 힙합뮤지션들이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의 가을밤을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티켓 사전예매는 13일 오후5시부터 인터파크 홈페이지(http://www.interpark.com)를 통해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부산 원아시아 페스티벌(BOF)’ 홈페이지(http://www.bof.or.kr/kor/main/)를 통해 확인 가능하며, 행사 관련 문의는 ‘LIGHT RUN 뮤직페스티벌’ 행사 콜센터(051-901-7114)에 연락하면 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