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품톡톡] LG하우시스, 알루미늄·PVC 일체화 복합창호 선보여

내측 알루미늄 외측 PVC…디자인·단열성 모두 층족

[헤럴드경제] LG하우시스(대표 오장수)가 알루미늄-PVC를 일체화한 복합창호 ‘HS-플러스창’<사진>을 12일 출시했다.

HS-플러스창은 내측에는 알루미늄소재를 적용하고, 외측에는 PVC소재를 적용한 게 특징이다. 알루미늄의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구현한 것은 물론 PVC소재의 뛰어난 단열성능을 갖췄다고 회사 측은 소개했다. 


지금까지 이와 반대로 결합된 복합창호가 있었지만 HS-플러스창은 다시 이를 반대로 적용한 첫 제품. 이는 실내 인테리어에 관심이 점차 높아지는 경향을 반영, 창 내측의 디자인에 집중한 결과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실내에서 보이는 내부 알루미늄 창틀은 은색, 회색 등의 금속 느낌의 색상부터 빨강, 노랑 등의 개성 있는 원색까지 다양해 소비자가 취향에 따라 색상을 선택할 수 있다. 알루미늄 소재 특성상 변색될 우려도 적다.

또 외부 창틀에는 PVC소재를 적용해 기존 알루미늄 창호 대비 단열성능을 대폭 개선,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을 획득했다고 LG하우시스는 밝혔다.

조문술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