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앤비 아티스트 에이트레인, 믹스테잎 대박행진 데뷔 싱글 [안녕]에도 이어질까

활발한 공연활동과 믹스테잎으로 언더그라운드씬에서 화제를 일으키고 있는 에이트레인(A.TRAIN)이 12일 자정에 그의 데뷔 싱글앨범 [안녕]을 발매했다.

에이트레인은 지난 4월 믹스테잎 ‘to sugarhill’을 각종 음악사이트에 무료로 발매했다. 내로라하는 언더그라운드 래퍼들이 대거 참여해 화제를 모았던 이 믹스테잎은 그 화제성만큼이나 높은 조회수를 기록하며 올 상반기 가장 사랑받은 믹스테잎 중 하나로 기록되었다.

에이트레인의 소속사인 프라임타임뮤직의 황명래 팀장은 “믹스테잎은 놀라운 결과였다. 특별히 공들여 작업한 결과물이 이토록 언더그라운드씬에서 사랑을 받게 되어 에이트레인은 무척이나 고무가 된 상태”라고 언급하였다. 에이트레인은 믹스테이프 ‘to sugarhill’로 단번에 두터운 매니아층을 형성하며 지금껏 새로운 작업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이번 에이트레인의 싱글 [안녕]은 마이크로닷의 피쳐링으로 화제를 낳기도 했다. 이번 싱글에 참여한 마이크로닷은 에이트레인이 자신과 음악을 같이 해보고 싶다는 뜻을 전해와 함께 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그는 “작년 어느 공연장에서 우연히 에이트레인의 공연을 보며 그의 노래실력뿐만 아니라 무대를 장악하는 끼에 깊이 매료되었다”고 말했다.

작년부터 맺어진 둘의 인연은 이번 에이트레인의 싱글 [안녕]에 마이크로닷이 피쳐링으로 참여하면서 꽃을 피우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짙은 힙합 색이 느껴졌던 지난 믹스테잎과는 달리 이번 싱글 [안녕]은 일렉트로닉 요소들이 차용된 세련된 R&B 비트 위에 A.TRAIN의 개성 있는 음색이 얹어져 완성된 곡이다.

에이트레인의 데뷔 싱글앨범 [안녕]과 관련된 더 많은 소식은 에이트레인의 페이스북 페이지 또는 소속사인 프라임타임뮤직의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경침 기자 /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