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하대학교, 2017학년도 수시모집

[헤럴드경제=이홍석(인천) 기자]인하대학교는 2017학년도 수시모집에서 전체 모집인원(3798명)의 68.5%인 2600명을 선발한다. 원서접수는 오는 19일부터 21일까지이다.

올해도 수시 모든 전형 간 복수지원이 허용돼 최대 6회(타 대학 지원 전형 포함)까지 지원이 가능하다.(단, 고사 일시가 동일한 전형 간에는 복수지원할 수 없음)

12일 인하대에 따르면 내년도 학생부종합전형으로 수시모집인원 2600명(68.5%) 중 837명(32.2%)을 선발한다.

학생부종합전형은 1단계 서류종합평가에서 학교생활기록부, 자기소개서 등 제출서류를 평가기준에 따라 정성적 종합평가를 한다.


2단계 면접평가는 1단계 전형 합격자에 한해 1단계 성적과 면접 점수를 합산해 선발한다. 학생부위주(종합) 중 고른기회, 농어촌학생, 평생학습자(일반), 특성화고 등을 졸업한 재직자, 서해5도지역출신자는 면접평가 없이 서류종합평가 100%로만 뽑는다.

이렇듯 올해는 학생부종합전형 선발인원을 점진적으로 늘렸고 고른기회전형(국가보훈, 저소득층 대상자)의 사회 배려 대상자를 위한 선발인원을 확대한 만큼 학생부종합전형을 준비하는 많은 수험생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판단된다.

단, 특성화 고교출신자 전형은 정시 모집 시 수능 100%로 선발하지만 수시의 학생부위주(종합), 논술우수자, 고른기회 등도 지원가능하다.

또한 학생부위주(종합)는 교사추천서 폐지됐으며, 자기소개서 4번 자율문항이 ‘희망전공에 지원한 동기와 준비과정을 기술해 주시기 바랍니다(1000자 이내)’로 변경됐다.

내년도 학생부교과전형은 수시모집인원 중 425명(16.3%)을 선발한다. 자기소개서 제출 및 수능최저학력기준이 없다. 단, 2단계 면접이 있으며 30%로 반영한다.

학생부교과전형은 학생부종합전형의 면접방식(제출서류를 바탕으로 개별면접 진행)과는 다르게 출제문제를 바탕으로 개별면접이 진행되며, 지원 전공에 대한 기본적인 관심과 공동체 생활에 필요한 기초적인 인성만 갖추고 있다면 충분히 답변할 수 있는 정도의 난이도로 면접문항을 출제할 예정이다.

최초합격자 발표는 대학수학능력시험 이전 오는 10월28일에 발표될 예정이다.

셋째, 논술우수자전형은 수시모집인원 중 830명(31.9%)을 선발한다. 논술우수자전형은 인문, 자연계열을 모두 선발하며, 논술고사는 대학수학능력시험 이후 11월26~ 27일에 시행된다.

인하대 논술우수자전형은 논술반영비율이 70%로 타 대학에 비해 높은 편이며, 학생부교과의 등급 간 실질반영비율이 축소돼 1등급과 6등급 간 1000점 중 16점 차이로 완화해 논술의 변별력이 높다.

수능최저학력기준은 작년과 동일한 수준으로 인문계 2개 영역의 합 5등급, 자연계 1개 영역 이상 2등급, 의예과 3개 영역의 합 3등급으로 적용되며, 한국사는 필수 응시해야 한다.(단, 한국사의 경우 별도 가산점은 없음)

논술전형을 준비하는 수험생들은 인하대 입학처 홈페이지에 게재된 모의논술고사 문제와 기출문제 위주로 논술고사의 유형과 난이도 등을 파악하고 논술동영상을 통해 부족한 부분을 보완해나가며 실전에 대비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학생부교과전형과 논술우수자전형의 학생부 반영교과 및 교과별 반영비율은 인문계는 국어, 수학, 영어, 사회를 자연계는 국어, 수학, 영어, 과학을 반영하며, 학년별 가중치(1학년 20%, 2학년 40%, 3학년 40%)를 두어 수험생들의 1학년 성적에 대한 부담을 줄였다.

올해 수시모집에서 사회복지학과가 신설되며, 실기위주전형을 확대 선발한다.

특히 사회복지학과는 전체 모집인원 30명 중 수시에서 20명을 선발하며, 학생부종합전형으로 7명을 뽑는다.

실기위주전형 선발학과를 확대해 조형예술학과, 시각정보디자인학과, 스포츠과학과, 연극영화학과, 체육교육학과 등 해당 전형을 통해 지원이 가능하며, 수능최저학력기준이 없다.

또한 내년도 수시모집에서 의예과 26명을 선발한다. 모집전형별 모집인원은 학생부종합 10명, 논술우수자 15명, 농어촌(정원외) 1명이다. 특히 학생부종합 의예과 모집인원이 5명에서 10명으로 확대 선발하며, 수능최저학력기준이 없다.

이밖에 내년도 인문, 자연계열 아태물류학부, 글로벌금융학과, 소비자학과, 공간정보공학과, 건축학과, 컴퓨터공학과, 식품영양학과, 간호학과, 의류디자인학과 등 전년도 보다 분리모집학과를 확대하여 수험생들의 학과에 대한 선택의 폭을 넓혔다. 특히 학생부종합, 학생부교과, 논술우수자 등 해당 전형방법에 맞춰 교차지원이 가능하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