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벤처나라 등록 추천 등 새싹기업 지정 관리규정 제정

-‘벤처ㆍ창업 새싹기업 ’ 공공조달시장 진출 지원 확대

[헤럴드경제(대전)=이권형 기자] 기술력을 갖춘 벤처‧창업기업에 대한 공공조달시장 판로지원이 본격화된다.

조달청(청장 정양호)은 그 동안의 벤처·창업기업에 대한 지원방안을 종합·정비한 ‘조달청 새싹기업 지정·관리규정(조달청 고시)’을 제정하고 공공조달시장 진출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제정내용에 따르면 보다 많은 창업기업이 조달시장에 참여토록 창업기업의 범위를 ‘창업 후 5년 → 7년’으로 확대했다. 또한, 오는 10월 구축예정인 ’벤처나라‘에 제품 등록된 기업은 새싹기업으로 자동 지정하는 등 상호 유기적인 연계를 통해 벤처ㆍ창업기업을 효율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조달청은 오는 12일부터 2주간 조달청 홈페이지와 나라장터를 통해 조달청 ‘새싹기업’을 모집한다. 이번 새싹기업 모집대상은 창업 7년 이내의 유망한 벤처ㆍ창업기업으로 공공시장 수요가 존재하나 판로개척에 어려움이 있는 기업이다.

새싹기업은 조달청 내ㆍ외부 심사위원들이 기술 혁신성 및 조달품목 적합성 등의 선정기준에 의한 객관적인 평가와 생산 실태조사 등을 거쳐 10월 중에 지정할 예정이다.

새싹기업에 지정되면 벤처나라에 유망제품을 등록 추천받고, 나라장터 엑스포 ’새싹기업관‘ 및 해외바이어·공공기관 구매상담회 참가 지원 등 다양한 혜택을 받는다.

‘조달청 새싹기업 지정·관리규정(조달청 고시)’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정부입법시스템(www.lawmaking.go.kr)과 조달청 홈페이지(www.pps.go.kr) ‘정보제공’-‘법령정보’-‘고시’에서 확인 가능하다.

새싹기업에 대한 자세한 신청방법은 조달청 홈페이지(www.pps.go.kr) ‘공지사항’과 나라장터((www.g2b.go.kr) ‘공지사항’의 모집공고를 참조하면 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