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W생명과학, 10월에 코스피 상장

-9일 금융위원회에 유가증권시장 상장 위한 증권신고서 제출

[헤럴드경제=손인규 기자]JW생명과학이 본격적인 상장 절차에 착수했다.

JW홀딩스의 자회사인 JW생명과학(대표 차성남)은 지난 9일 금융위원회에 유가증권시장(코스피) 상장을 위한 증권신고서를 제출했다고 12일 밝혔다.


JW생명과학은 국내 수액시장 점유율 1위 기업이다. 지난해 1239억 원의 매출을 달성해 2014년 대비 13.1% 성장했다. 영업이익은 167억 원, 당기순이익 113억 원을 기록했다.

2016년 상반기에는 지난해 동기 대비 4.8% 성장한 매출 660억원을 달성했다.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3체임버 영양수액제 ‘위너프’ 등 고부가가치 제품의 실적 호조로 각각 111억원(25.5%↑), 78억원(31.9%↑)을 기록해 큰 폭의 상승세를 이어갔다.

JW생명과학의 사업 포트폴리오는 안정적인 사업 기반 역할을 하고 있는 기초수액 부문과 영양수액, 특수수액 등으로 구성된다.

JW생명과학은 “기업공개(IPO)를 통해 자본시장에서 회사의 가치를 객관적으로 평가 받고 고부가가치 수액 사업의 글로벌 시장 공략을 가속화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공모 주식 수는 총 240만주이며 공모 희망가는 2만7000원~3만2500원으로 총 공모 금액은 648~780억원 규모다. 내달 10~11일 수요예측을 거쳐 공모가를 확정하고 18~19일 청약을 받을 예정이다. 상장 예정일은 10월 27일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