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국정과제·뉴미디어 비서관 등 3명 교체

청와대 국정과제 비서관, 뉴미디어 비서관, 문화체육 비서관 등 비서관 3명이 최근 교체됐다.

13일 청와대에 따르면 신임 국정과제 비서관에는 이련주 전 국무조정실 국정운영실장이 임명됐다. 행정고시 32회인 이 비서관은 국무총리 의전비서관, 국무조정실 개발협력정책관과 경제조정실장 등을 역임한 정통 관료다.

뉴미디어 비서관에는 최형우 서강대 커뮤니케이션학부 교수, 문체 비서관에는 이형환 중앙대 전통예술학부 교수가 각각 발탁됐다.

최 뉴미디어 비서관은 야후코리아, 다음커뮤니케이션을 거쳐 한국인터넷마케팅협회 회장, 판도라TV 대표이사 등을 역임했다. 작년 9월 새누리당 싱크탱크인 여의도연구원 의뢰로 인터넷 포털 뉴스의 공정성 문제 연구용역을 맡은 바 있다.

이 문체 비서관은 중요무형문화재 16호인 거문고 산조 이수자로, 동국대 교수와한국문화정책학회 부회장,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위원, 문화재청 무형문화재위원회 등을 역임했다.

신대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