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원 한국지역난방공사 사장,“안보위기 발생해도 열과 전기 안정적 공급할것”

[헤럴드경제=박정규(성남)기자] 북한 핵실험과 관련 안보위기 상황이 고조돼자 김경원 한국지역난방공사 사장이 접경지역 시설안전 특별점검에 착수했다.

김 사장은 지난 11일 파주열병합발전소와 서울중앙지사에 대한 경계와 시설안전 특별점검을 실시했다.

 

[사진= 오른쪽에서 두번째 한국지역난방공사 김경원 사장]

이번 특별점검은 비상 발생 시 상황보고 체계, 주요시설 경계, 24시간 긴급복구 체계, 사이버테러 대비와 근무기강 등에 중점을 두고 실시됐다.

김 사장은 “앞으로도 국가안보 위협에 대비해 철저한 시설경계와 안전 관리를 통해 국가 중요시설에 대한 안정적인 열, 전기 공급에 매진할 것” 이라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