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제19회 부산국제관광전‘최우수 부스운영상’수상

[헤럴드경제(대전)=이권형 기자] 대전시(시장 권선택)는 9일~12일까지 4일 동안 부산에서 열린 ‘제19회 부산국제관광전’에서 대전시 홍보관이 최우수 부스 운영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부산시가 주최하고 부산시관광협회, (주)코트파가 주관한 ‘제19회 부산국제관광전’에는 40여 개국 250여개 기관과 단체, 관광 관련 업체 등에서 430개 부스가 운영됐다.

대전시 홍보관은 ‘2016 대전와인페어’, ‘2016 대전사이언스페스티벌’을 주제로 구성 운영했으며, 행사기간동안 와인시음회, SNS 및 다트 이벤트 행사 등 다양한 이벤트 행사를 펼쳤다.


대전시 홍보관을 찾은 관람객들은 ‘대전와인페어’와 대전 관광지에 많은 관심을 보였으며, 특히, 와인시음회와 경품이벤트로 진행한 성심당 튀김소보로 이벤트 행사가 부산국제관광전을 찾은 방문객은 물론 일본 등 각국 관광청 관계자, 외국인 관광바이어 및 참가자, 국내외 여행사, 언론사 관계자들에게 큰 인기를 모았다.

대전시 관계자는“이번 수상은 도시관광에 많은 관심을 기울이고 있는 관광정책에 따른 결과로, 대전 대표축제인‘대전와인페어’와 대전 관광지에 대한 친절한 안내와 충실한 전시내용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