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 등기이사로…프린팅사업부도 분할후 매각

[헤럴드경제=윤재섭 기자]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책임경영 강화 차원에서 삼성전자 등기이사에 오른다. 삼성전자는 또 프린팅 사업부도 분할해 매각하기로 했다.

삼성전자는 12일 이사회를 열고 이 부회장의 등기이사 선임과, 프린팅 사업부 분할후 매각 안건 결의를 위한 임시주주총회 소집을 결의했다고 밝혔다.

이 부회장은 오는 10월 임시주주총회에서 이사로 선임되면 그날부터 등기이사로 직무를 수행하게 된다.


프린팅 사업부는 임시주총과 11월1일 자회사로 분할하는 결의를 거쳐 1년 내 매각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