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 데뷔 김주나 “김수현 이복동생, 노이즈마케팅 아니다”

[헤럴드경제] 김주나는 4년간의 연습생 생활을 마치고 12일 싱글을 발표하며 데뷔했다.

12일 데뷔 싱글 `서머 드림(Summer Dream)`을 발표한 김주나는 이날 열린 쇼케이스에서 “‘프로듀스 101’ 최종 멤버로 데뷔하지 못했지만 그 후로 더 열심히 준비했다”고 밝혔다.

그녀는 한때 불거진 노이즈 마케팅 논란에 대해 “원치 않게 알려진 사실이다. 음악으로 인정받는 가수가 되기 위해 노력했다”고 전했다.


당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 한 기자는 “지난해 가수로 데뷔한 신인가수 김주나가 김수현의 이복 동생으로 밝혀져 화제를 불러일으킨 적 있다”고 말했다.

기자는 또 “당시 김주나가 김수현을 통해 노이즈 마케팅을 한 것이 아니냐며 의혹을 샀다”고 덧붙였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