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대우, 국내 중견 화장품업체와 해외시장 진출 MOU 체결

[헤럴드경제=배두헌 기자] 포스코대우는 지난 12일 인천 송도 포스코대우 본사에서 국내 중견 화장품 업체 카오리온 코스메틱스와 해외 시장 동반 진출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MOU 체결식에는 이훈승 포스코대우 전무, 남시경 포스코대우 상무(신사업추진반장), 주은희 카오리온 코스메틱스 회장 등이 참석했다.

남시경 신사업추진반장은 “카오리온 코스메틱스의 우수한 제품과 포스코대우의 현지 네트워크를 통해 전세계 화장품 시장에 한국 제품의 우수성을 알릴 계획”이라며 “화장품 외에도 국내 중소, 중견 기업의 우수한 제품의 해외시장 진출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사진=포스코대우는 지난 12일 인천 송도 포스코대우 본사에서 국내 중견 화장품 업체 카오리온 코스메틱스와 해외 시장 동반 진출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이훈승 포스코대우 전무(왼쪽에서 다섯번째), 주은희 카오리온 코스메틱스 회장(오른쪽에서 다섯번째), 남시경 포스코대우 상무(왼쪽에서 네번째), 양관모 카오리온 코스메틱스 사장(오른쪽에서 네번째), 오창록 카오리온 코스메틱스 사장(오른쪽에서 세번째) 등이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이번 MOU를 통해 양사는 영국, 독일, 폴란드 등 유럽 지역과 중국, 태국 등 아시아 지역은 물론 중남미, 아프리카 화장품 시장에 대륙간 전방위 동시 진출을 추진하게 된다.

포스코대우는 카오리온 코스메틱스의 해외 시장 판매 창구로서 전세계 화장품 시장의 전략적인 분석을 통해 현지 시장에 적합한 유통사를 확보하고 관리할 예정이다.

카오리온 코스메틱스는 프리미엄 민감성 브랜드인 카오리온(CAOLION)과 영에이지 매스 브랜드인 제이제이 영(JJ Young) 등 우수한 제품과 안정적인 브랜드 포지셔닝으로 미국 등 해외시장에서 인정받은 국내 중견 화장품 회사로, 포스코대우의 글로벌 네트워크와 현지화 마케팅을 통해 글로벌 화장품 시장 진출을 위한 발판을 마련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한편 포스코대우는 올해 초 회사의 신성장 동력 발굴을 위해 신사업추진반 조직을 신설하고 화장품, 건강ㆍ헬스케어 제품 등 소비재를 비롯한 다양한 분야로 사업영역을 넓히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