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호 태풍 ‘말라카스’ 북상…추석 16~17일 남해, 제주도 큰 비

[헤럴드경제] 추석명절인 16∼17일에 제16호 태풍 ‘말라카스’가 제주도와 남해안을 중심으로 영향을 주면서 많은 비를 뿌릴 전망이다. 말라카스는 필리핀이 제출한 이름으로 ‘강력함’을 의미한다.

13일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말라카스는 이날 오전 9시 현재 약한 소형급 태풍(중심기압 998hPa·최대풍속 19m/s)으로 괌 서쪽해상에서 시속 27km로 서북서진중이다.

점차 강한 태풍으로 힘을 키운 이 태풍은 주말인 17일께 대만 북동쪽해상으로 북상한 후 전향해 일본 열도로 이동할 것으로 예상된다.


태풍이 이처럼 북상함에 따라 북쪽에 형성되는 수렴대가 남해상으로 유입되면서 16일 오전 제주도에서 비가 시작돼 오후에는 일부 남부지방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이 비는 17일까지 이어져 제주도와 남해안을 중심으로 많이 내릴 가능성이 크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