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상수, 김민희 미래를 위해 이별했다”…불륜 종지부?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불륜 사이인 홍상수 영화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최근 이별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13일 인터넷 신생매체인 월드투데이는 “업계에 따르면 배우 김민희의 영화 복귀 소식이 나오면서 홍상수와 김민희가 결국 이별을 택했다”고 보도했다.

두 사람과 친분이 있는 한 영화계 관계자는 이 매체를 통해 “현재 홍 감독이 미국에서 영화 촬영 준비를 하고 있다”며 “두 달 전까지는 가끔 김민희와 전화통화를 했다. 하지만 최근에는 ‘김민희의 미래를 위해 헤어지기를 결심했다’는 둥 관계가 소원해졌음을 암시하는 말을 했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그동안 알려진 것처럼 두 사람은 연인관계는 아니었으며 영화를 사람으로서 우정을 나눈 것이지 비밀 결혼, 불륜 등은 아니었다”며 “가출한 홍 감독을 김민희가 보살펴주다 친해진 것일 뿐 연인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세간에서 이미 이들의 불륜을 기정사실화 한 데 대해 이례적이라면 이례적인 대응이기도 하다.

한편 김민희는 최근 여러 편의 프랑스 영화 출연 제안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홍 감독 또한 다른 작품을 준비 중이다.

보도의 진위 여부는 시일이 지나야 가려질 것으로 보인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