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N 폭발’ 바르셀로나, 셀틱에 7-0 대승…메시 ‘해트트릭’

[헤럴드경제=조범자 기자]‘MSN’ 전원이 한꺼번에 켜졌다. 리오넬 메시가 해트트릭을 터트리고 루이스 수아레스와 네이마르가 골과 어시스트를 보태며 펄펄 날았다. 바르셀로나의 완승이었다.

바르셀로나가 14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프 누에서 열린 2016-2017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C조 1차전서 메시-수아레스-네이마르, 이른바 ‘MSN 라인’의 맹활약에 힘입어 셀틱을 7-0으로 대파했다.

사진=게티이미지

메시는 혼자서 3골 1도움을 기록하며 해트트릭을 달성했고 네이마르는 1득점에 4도움을 기록했다. 루이스 수아레스도 2골 1도움을 보탰다.

메시는 전반 3분 만에 결승골이 터뜨리며 워밍업을 한 뒤 전반 27분 네이마르의 도움을 받아 추가골을 보탰다.

전반을 2-0으로 마친 바르셀로나는 후반에 대량득점을 몰아쳤다.

후반 5분 페널티지역 부근에서 메시가 유도한 프리킥을 네이마르가 가볍게 득점으로 연결했고 후반 14분에는 네이마르의 도움을 받아 안드레스 이니에스타의 골이 터졌다. 메시는 1분 뒤 수아레스의 어시스트로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5-0.

다음은 수아레스의 멀티골이 터졌다. 수아레스는 후반 30분 네이마르가 보내준 패스를 받아 첫 골을 쏜 뒤 후반 43분에는 메시의 도움을 받아 팀의 7번째 골의 주인공이 됐다.

같은 C조의 맨체스터 시티-묀헨글라트바흐 경기는 폭우로 하루 연기됐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