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잘 안돼네’… 선발 출전 토트넘 모나코에 2대1 패

[헤럴드경제]손흥민이 속한 토트넘(잉글랜드)이 유럽 챔피언스리그에서 첫 경기부터 패하며 순조롭지 않은 여정을 예고했다.

토트넘은 15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구장에서 열린 2016-2017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조별리그 E조 1차전 홈경기에서 AS모나코(프랑스)에 1-2로 졌다

이날 손흥민은 선발 출전해 전반 45분간 뛰었지만 득점포인트를 올리진 못했다.

토트넘은 전반에만 먼저 2골을 내줬다. 모나코는 전반 15분만에 파비뉴의 도움을 받은 베르나르도 실바의 왼발슛이 터지면서 선제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동점골을 만들기 위해 공격적으로 나섰지만 득점에 실패했고 전반 31분 르마르에게 추가골까지 내주며 두 골차로 리드를 허용했다.

토트넘은 전반 45분, 라멜라의 오른쪽 코너킥을 토비 알더베이럴트가 헤딩슛으로 AS모나코의 골문을 열어젖히며 추격의 발판을 마련했다.

후반들어 토트넘은 얀센과 시소코까지 넣으며 AS모나코를 몰아붙였으나 우세한 슈팅에도 불구하고 동점 골을 만들어내지 못하고 아쉽게 무릎을 꿇었다.

한편 지난 시즌 우승팀 레알 마드리드(스페인)는 스포르팅 리스본(포르투갈)과 홈경기에서 극적인 2-1 역전승을 거뒀다.[사진=OSEN]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