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미국서 소형 SUV 4만1천대 리콜

현대차 리콜

현대자동차가 미국에서 소프트웨어 결함으로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약 4만1천대를 리콜하고 있다.

이번 조치는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이 압력을 가한 후에 이뤄졌다.리콜 대상에는 7단 듀얼클러치 자동변속장치가 장착된 2016년식 투싼 모델들이 포함돼있다.현대차는 지난 6월 엔진의 회전 속도를 올려도 SUV가 움직이지 않을 수 있다는 보고 내용을 수집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기술진은 변속기 제어 관련 부분에 문제가 없는지 추적해 왔다.현대차는 초반엔 딜러들에게 기술정보 개선 회보를 보냈다가 이후 NHTSA와 회동하고 나서 리콜을 결정했다.

리콜은 지난 7일 시작됐다.
연합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