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아이 통학길 걱정된다면… 도보권 학군 아파트 잡아라

 

- 도보권 학군 갖춘 단지들, 통학길 안전사고 사전에 방지해 학부모들 관심↑
- 인근 풍부한 초ㆍ중ㆍ고 학군, 단지 내 학교 부지 예정으로 주목 받는 ‘창원 중동 유니시티’

명문 학군 위주로 편성되던 아파트 인기가 통학길 안전을 확보한 아파트에 대한 수요로 재편되고 있다.

 
■ 통학길 안전 확보한 학주근접 아파트 단지, 자녀 둔 실수요자들 몰려

경찰청 통계에 따르면 2015년 한 해에만 교통사고로 14세이하 어린이들 중 83명이 사망하고 1만8524명이 부상을 당했다. 통학길 안전사고는 감소세로 접어들고 있지만 통학환경의 안전을 우려하는 학부모들은 쉽게 줄지 않고 있다. 이와 같은 추세는 최근 명문 학군보다는 안전한 도보권 학군을 먼저 생각하는 수요자들이 늘고 있는 이유로 풀이된다.

실제로 KB 부동산 시세에 따르면, 경기 수원 광교신도시에서 초등학교, 중학교가 인접한 `광교e편한세상` 전용 100㎡의 평균 매매가는 8억원으로, 초등학교와 조금 거리가 있는 A아파트 전용 100㎡의 평균매매가(7억2000만원)보다 8000만원 정도 더 높게 거래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분양 관계자는 “주택시장 주 구매층이 30~40대 층으로 이동하면서 자녀교육을 위한 학주근접 아파트가 주목을 받고 있다”며 “학교가 단지 가까이에 있어 통학 걱정이 없고, 각 종 편의시설 또한 잘 갖춰진 경우가 많아 실수요자들의 선호가 꾸준한 편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오는 10월에는 아파트 내에 대규모 공원 조성과 초, 중, 고등학교 부지가 예정된 ‘창원 중동 유니시티’의 마지막 물량 공급으로 인해 창원시 부동산이 들썩이고 있다.

■ 단지내 초, 중, 고등학교 공원을 걸어서 통학하는 안심교육환경

태영건설을 비롯한 컨소시엄 ㈜유니시티는 10월 중 창원시 의창구 중동 일원에 ‘창원 중동 유니시티 3,4단지’를 공급할 예정이다. 전용면적 59~137㎡, 총 3233가구 규모로 앞서 20만여건의 청약이 접수된 1,2단지와 함께 총 6100가구 규모의 대단지로 조성된다.

이 단지는 교육여건이 좋다. 부지 인근에 명도초, 도계초, 중동초, 도계중, 창원과학고, 창원고 등이 위치하고 있어서 도보로 통학이 가능할 뿐 아니라 개발부지 내에 들어서는 중앙공원과 사화공원을 통해 쾌적한 통학로를 확보할 예정이다. 특히 단지 내에 초중고 부지가 예정돼 있어 향후 더욱 탄탄한 교육기반을 갖출 전망이다.

창원시내 핵심 도로인 원이대로, 의창대로, 팔룡터널(2017년 예정)을 통한 교통여건도 좋다. 또한 남해고속도로, 중부내륙고속도로가 인접해 있고 창원역, 창원종합버스터미널 등 광역교통시설이용이 편리하다. 근거리에 홈플러스 창원점, 시티세븐 내 롯데마트, CGV 등 생활편의시설도 이용 할 수 있다. 특히 지난 9일 개장한 ‘스타필드 하남’을 모티브로 조성되는 신세계 복합쇼핑몰도 함께 들어서 인근 지역민들의 관심이 뜨겁다. ‘스타필드 하남’은 메가박스와 스포츠 몬스터, 아쿠아필드 등 쇼핑은 물론 레저와 휴식까지 즐길 수 있는 쇼핑 테마파크로 꾸며졌다. 유니시티 개발부지 내에 들어서는 신세계 복합쇼핑몰 또한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으로 향후 입주민들은 원스톱 리빙 인프라를 누릴 수 있을 전망이다.

또한 유니시티 개발부지 내에 함께 조성되는 유니시티 어반브릭스와 함께 공급될 예정으로, 견본주택은 창원시 의창구 중동 317번지에 위치하며, 10월 중 개관 예정이다.

입주는 2019년 12월 예정이다.

최경침 기자 /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