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 보이그룹 멤버 차은우, 복면가왕 판정단 출격…인기몰이 시작

[헤럴드경제]보이그룹 ‘아스트로’의 차은우가 ‘복면가왕’에 연예인 판정단으로 출격한다.

차은우는 18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되는 ‘일밤-복면가왕’에서 4연승 가왕 자리에 도전하는 ‘신명난다 에헤라디오’와 가왕의 자리를 호시탐탐 노리는 새로운 8인의 복면가수들을 판정하는 역할을 맡는다.

차은우는 한 복면가수의 무대를 보고 “그 분인 것 같습니다.”라고 확신에 찬 발언을 하는 등, 날카로운 추리력을 발휘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숨겨왔던 댄스 실력까지 과감하게 선보이며 모두의 환호를 한 몸에 받아, ‘복면가왕’ 첫 출연에도 불구하고 아이돌 판정단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는 평을 받았다.

이외에도 이날 방송에는 지휘자로 거듭난 개그맨 김현철, ‘통금 12시 호박마차’ 배우 윤해영, ‘읽어서 남주나 문학소녀’ 가수 호란, 카라 허영지, DJ소다 까지, 새로운 연예인 판정단들의 치열했던 추리 전쟁을 펼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