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런닝맨은 이경규 복수혈전

[헤럴드경제]개그맨 이경규가 복수혈전을 위해 다시 ‘런닝맨’을 찾았다.
18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되는 SBS 예능 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는 이경규와 6인의 어벤저스 군단이 출연한다.

이경규는 지난 6월 방송된 ‘런닝맨 VS 예능 어벤저스’편에서 ‘런닝맨’ 멤버들에게 패배했던 것을 복수하기 위해 한혜진, 김동현, 성훈, 문희준, 윤형빈, 샤이니 키 등 업그레이드된 어벤저스 군단과 함께 ‘런닝맨’을 다시 찾았다.

과거 런닝럼블 이름표 떼기에서 김종국에게 아쉽게 패배했던 김동현은 녹화 당시 “나는 링 위에서 어떤 행동을 할지 모른다”며 런닝맨 멤버들을 위협했다. 이어진 런닝럼블 이름표 떼기에서 월등한 몸과 체력을 가진 김동현, 윤형빈, 성훈의 활약으로 ‘런닝맨’ 멤버들은 속수무책으로 당하는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이어서 진행된 육감 대결에서 ‘후각’으로 물건 맞히기에 도전한 문희준은 전복 냄새를 맡고 “48평의 부산 아파트 냄새가 난다”는 독특한 비유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경규 역시 전복 촉감에 놀라 절권도의 빠른 손놀림을 발휘하며 몸부림치는 모습으로 모두를 폭소케 했다. 뒤이어 ‘미각’으로 물건을 맞히기에 나선 성훈은 상자에 머리를 넣은 뒤 “내가 머리를 빼지 않게 눌러 달라”고 요청하며 열의에 찬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막상 혀에 물건이 닿자 성훈은 자신의 머리를 빼기 위해 발악을 하기 시작했고, 이를 본 이경규는 “말하고 행동이 전혀 달라!”라고 버럭하는 모습을 보여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샤이니 키는 이 날 펼쳐진 복불복 이름표 떼기에서 놀라운 추리력을 선보이며 어벤저스의 브레인으로 등극했다는 후문이다.

이경규의 어벤저스가 ‘런닝맨’ 멤버들을 상대로 복수에 성공할 수 있을지, 그 결과는 18일 오후 6시 30분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