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귀찬 경찰청 차장ㆍ김정훈 서울경찰청장ㆍ허영범 부산경찰청장 내정

- 경찰, 치안정감ㆍ치안감ㆍ경무관 인사 발령

- 이철성 체제 첫 고위직 인사

[헤럴드경제=원호연 기자]이철성 경찰청장 체제가 출범한 이래 첫 고위직 인사가 단행됐다. 이철성 차장의 후임에는 김귀찬(56) 현 경찰청 보안국장이 승진ㆍ임명됐고 서울경찰청장에는 김정훈(53) 현 충북지방경찰청장이 승진ㆍ임명됐다. 부산경찰청장에는 허영범(58) 대구경찰청장이 승진했다. 


경찰청은 19일 오전 이와 같은 치안정감ㆍ치안감ㆍ경무관 인사 발령 결과를 발표했다.

김귀찬 신임 경찰청 차장은 경북 의성 출신으로 검정고시 후 성균관대 법학과에 졸업하고 사법시험을 통과했다. 이후 경북경찰청장과 경찰청 수사국장, 대전경찰청장을 거쳐 경찰청 보안국장을 역임한 수사ㆍ보안통이다. 

김정훈 신임 서울경찰청장은 충북 제천 출신으로 경찰대 행정학과를 2기로 졸업한 뒤 경찰청 경무담당관실 치안정책관과 서울경찰청 정보관리부장, 경찰청 경무인사기획관을 거쳐 충북경찰청장을 지냈다. 정책과 인사 등 경찰 조직 내 핵심 관리 업무를 두루 거쳤다는 평가를 받는다.

동국대 경찰행정학과 졸업후 간부후보생으로 경찰에 입직한 허영범 신임 부산경찰청장은 경기 파주 출신으로 경찰청 수사기획관과 서울경찰청 수사부장, 경찰청 보안국장을 거친 수사통이다.

치안정감 6개 보직 중 경기ㆍ인천지방경찰청장과 경찰대학장은 유임됐다.

경무관 3명의 치안감 승진 인사도 이뤄졌다. 김기출 서울청 교통지도부장은 경찰청 생활안전국장으로, 경찰청 경무담당관실 소속 정창배 경무관은 경찰청 정보국장으로, 배용주 경찰청 과학수사관리관은 경찰청 보안국장으로 각각 승진 내정됐다.

치안감과 경무관 전보 인사도 단행됐다. 김상운 경찰청 정보국장은 대구경찰청장으로, 박재진 경찰청 생활안전국장은 충북경찰청장으로 각각 자리를 옮겼다. 


조종완 경기남부경찰청 제3부장은 경찰청 과학수사관리관으로, 이준섭 경남경찰청 제2부장은 경찰청 정보심의관으로 자리를 옮겼다. 박기호 경찰청 정보심의관은 경무담당관실로 수평이동했다. 또한 남병근 인천경찰청 제3부장은 서울경찰청 교통지도부장에 내정됐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